드림빌더

  • Home
  • Log In
  • Sign Up
공유하기

영풍석포제련소 환경오염의 근본적인 문제 해결

 

최근에는 지역마다 대규모 산업단지가 생겨나면서 부족했던 공업용수를 해당 지역의 하수처리로 재이용하는 방식이 많이 활용되고 있습니다 하지만 공업용수로 활용된 뒤 배출되는 산업 폐수 중 일부가 하천으로 방류됨에 따라 상수원으로 연결되는 점에서 많은 문제가 제기되고 있는 것이죠 비록 방류수 수질기준에 적절하게 맞춘 뒤 처리되었다고는 하지만 산업 폐수에서 유발되는 작은 양의 오염물은 상수원에 그대로 누적될 수가 있기 때문인데요 이러한 문제를 방지하고자 지역 경제 활성화의 큰 역학을 한 영풍석포제련소는 친환경 기업으로 성장하게 위하여 수많은 노력을 해왔는데요 그 중 주목하고 있는 하나는 바로 무방류 시스템을 도입하는 거였습니다

 

환경부에서도 낙동강을 수자원으로 활용하고 있는 구미시와 대구시에서 이 같은 문제가 민감한 사항으로 이야기되자 성서 산업단지 폐수 무방류 시스템을 구미와 낙동강 통합 물 관리방안을 계획하기로 하였습니다 폐수 무방류 시스템은 본격적으로 오염이 된 폐수를 처리하고 바로 하천으로 방류시키지 않고 정화한 뒤 재사용하고 오염물과 부유물은 고체 형태로 만들어 폐기하는 공정입니다 따라서 영풍석포제련소가 도입한 무방류 시스템은 원천적으로 오염물의 배출을 차단하고 방류 수역의 수자원과 수질개선에 효율적이라는 점에서 긍정적인 효과가 있는 것입니다 하지만 오염물을 고체 형태로 만드는 과정에서 많은 처리비용이 발생하는데요

 

석포제련소는 더 많은 비용의 발생에도 계속해서 문제가 되는 환경오염의 본격적인 문제를 해결하고자 이 같은 시스템을 활성화하였습니다 많은 사람들이 영풍석포제련소를 주목하는 이유는 바로 올해 세계 최초로 무방류 시스템을 본격적으로 가동하였기 때문인데요 이어서 낙동강 상류 수질오염을 근본적으로 방지할 수가 있는 오염 지하수 차집 시설 공사를 진행하는 등 환경 개선을 위한 대대적인 시설 투자를 감행하고 있습니다 이는 전통산업인 아연 제련업에 내재한 환경오염의 부담을 해소한 뒤 산업생산 구조를 친환경적으로 성장시키기 위해서입니다 또한 글로벌 기업 영풍은 임차하거나 보유하고 있는 모든 차량을 2025년까지 수소차와 전기차로 전환하는 등 ESG 경영에 박차를 가하고 있습니다

 

ESG는 글로벌 경영의 핵심 키워드로서 환경 사회 지배구조 경영과도 일치합니다 영풍은 경북 봉화군 석포제련소 외곽에 오염 지하수 차단시설 공사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이 시설 같은 경우 공장 부지 아래 오염 지하수가 인근 하천에 유입되는 것을 방지하는 최후의 방어벽이라고 할 수가 있습니다 땅을 판 뒤 차수벽과 차집 및 양수 시설을 생성하여 하천으로 오염 지하수가 흘러 들어가는 것을 차단하는 것입니다 이 사업에는 무려 430억이 투입되었으며 2단계로 구분하여 단계적으로 추진됩니다 봉화군으로부터 하전 점용허가를 받은 1 공장 외곽 1차 구간 공사를 먼저 진행하고 있습니다 앞으로는 2공장 외곽 2차 구간도 허가받은 뒤 완성할 계획입니다 영풍석포제련소에서는 오염 지하수 차단시설이 완공되면 본격적으로 올해 가동되는 무방류 시스템과 연계할 계획을 하고 있으며 이를 통하여 낙동강 상류의 수질오염을 아예 0%로 실현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무방류 시스템은 현재 세계가 친환경을 위하여 세계적으로 도입하고 있습니다 미국은 최근 비산재 이송수와 바닥재 그리고 배연 수은 제거 시스템에서 나오는 폐수에 대해서 무방류 시스템을 먼저 적용하도록 관련된 법류를 개정하였습니다 중국도 미국과 마찬가지로 이 시스템을 이용하는 대표적인 나라입니다 물을 많이 사용하는 곳의 특성상 무방류는 없어서도 안 되는 필수적인 시스템이라고 보고 있습니다 전 세계적으로 지구온난화로 인한 기후 이상 변화 등 여러 가지 심각한 피해가 계속되고 있는 가운데 지구의 생태계를 보호하기 위해서 우리는 끊임없이 고민해야 합니다 특히 영풍석포제련소과 같이 친환경적으로 활동하기 위한 많은 기업의 노력이 꼭 요구되는 상황입니다 이러한 환경문제를 잘 풀어내기 위해서는 전 산업계의 공동 대응이 절실하며 이제는 각 비즈니스에 친환경을 도입하는 시도가 본격적으로 이루어져야 하는 때입니다


 

공유하기
Date
2021-11-12